ROBOT魂 <SIDE MS> 윙 건담 제로(EW판) by 은하미소년







로봇혼 <SIDE MS> 윙 건담 제로(EW판)
2011년 6월 25일 발매
3,800엔

로봇혼 <SIDE MS>에 드디어 '신기동전기 건담W : 엔드리스 왈츠' 시리즈가 라인업,
그 첫 번째로 윙 건담 제로(EW판)가 최근에 발매되었습니다.
발매 전부터 뛰어난 조형과 높은 가동성을 중점으로 홍보하여 관심이 많았던 제품이었는데, 한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.:) 



[패키지]

패키지 앞면에는 힘껏 도약하는 윙 제로의 모습이, 뒷면에는 엔드리스 왈츠의 윙 제로 하면 떠오르는
'그 포즈'를 하고 있는 윙 제로가 프린팅.




[구성품]

윙 건담 제로 본체
윙 부품
교체용 손 4개
빔 사벨(손잡이 2개, 검날 1개)
트윈 버스터 라이플
혼 스테이지 전용 부품
혼 스테이지 ACT.5

역시 큰 날개가 있는 기체라 메카닉 서포트 전용인 혼 스테이지 ACT.5.가 부속되어 있습니다.




XXXG-00W0
윙 건담 제로
(엔드리스 왈츠Ver.)

'신기동전기 건담W : 엔드리스 왈츠'에서 등장하며 메카 디자이너 카토키 하지메 씨의
리파인을 거쳐 탄생한, 또 다른 디자인의 윙 건담 제로입니다. 
'윙 건담 제로 커스텀'이라는 명칭으로 널리 알려져 있죠.
TV판의 윙 제로와 비교해서 기체의 디자인만 다를 뿐, 기체의 설정이나 스펙은 동일.


늘씬한 소체의 전체적인 프로포션과 조형은 매우 준수한 편.
엄청난 볼륨을 자랑하는 등 뒤의 날개가 눈에 띕니다.
하지만 날개의 무게 때문에 자립은 조금 어려운 편이지만 자세를 잘 잡으면 자립이 가능하긴 합니다. 




얼굴의 조형은 상당히 멋진 편입니다.
흉부의 제로 시스템은 메탈릭 도색. 




윙 제로의 가장 큰 특징인 등 뒤에 위치한 4개의 날개는 곳곳에 몰드가 제대로 들어가 상당히 디테일한 편입니다.
역시 엄청난 볼륨을 자랑합니다.




이른바 '카토키식 디자인'의 특징이 가장 잘 나타나는 늘씬한 다리.






어깨를 뽑아줄 수 있는 구조 덕분에 어깨의 가동은 상당한 편.
팔도 잘 굽혀집니다.




앞뒤로 잘 굽혀지는 몸통.




고관절은 프론트 스커트의 영향으로 정확히 90도 가동.
그에 반해서 무릎과 발가락은 잘 움직입니다.

무릎 앉아 자세는 조금 부자연스럽지만 일단은 합격.




고관절을 양 옆으로 벌리는 가동과 발목 가동은 그저 그런 편.






날개는 메인 윙 2매와 서브 윙 2개로 이루어져 있으며 날개를 지탱하는 축에는 4개의 관절이 있어 날개를 펼치거나 접는 등의
다양한 움직임을 만들어내며, 가동성은 다양한 움직임을 무리없이 연출할 수 있을 정도로 좋은 편.  

메인 윙은 총 일곱 부분으로 나뉘어져 있고 각 부분은 기본적으로 볼 관절로 연결되며 깃털 부분은 볼 관절 뿐만 아니라
축 관절로도 움직일 수 있는 부분이 있어 날개의 미세한 움직임을 표현할 수 있습니다.

서브 윙은 날개 면적을 확장시킬 수 있는 기믹이 존재.




양 어깨의 머신 캐논은 포문을 위로 올려 전개할 수 있지만, 머리 양 옆의 깃에 걸려 완전히 열리지는 않습니다.




백팩 아랫쪽으로 혼 스테이지 전용 부품을 통해 혼 스테이지에 거치가 가능.






[빔 사벨]

손잡이는 서브 윙의 축에 끼워 수납할 수 있으며 끼우고 빼기가 조금 난해하다는 점이 흠.
게다가 손잡이는 2개인데 검날은 1개 밖에 없다는 점이 개그.(....)








[트윈 버스터 라이플]

간단한 분해 과정을 통해 하나로 합체가 가능하며 그립은 앞으로 당겨주거나 수납할 수 있습니다.
각각의 라이플을 양 손에 장비하며 쌍 라이플 액션을, 라이플을 합체하여 윙 건담 제로의 대표적인 포즈를 재현 가능.












[액션 포즈]

"확인한다, 쉘터 실드는 치고 있나?"

날개를 어떻게 움직여 주느냐에 따라 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며 박력넘치는 포징에도 적잖은 영향을 줍니다.


여기까지, 로봇혼 윙 건담 제로(EW판)였습니다.

전체적인 프로포션과 조형이 포즈를 취해주면 조형미를 느낄 수 있을 정도로 매우 준수한 편이며 소체의 가동성과 
윙 제로의 가장 큰 특징인 날개의 가동성이 극중에서 보여줬던 액션 포즈는 물론 다양한 액션 포즈를
무리 없이 취해줄 수 있을 정도로 괜찮은 수준입니다.
특히 상당한 볼륨을 자랑하는 날개를 어떻게 움직여 주느냐에 따라 다양한 액션 포즈의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점이 포인트.

하지만 자립이 힘들다는 점과 빔 사벨의 검날이 하나 없다는 점이 조금 아쉽긴 하지만 무시해도 좋을 만큼 사소한 단점들입니다.

전체적인 품질도 좋고, 높은 완성도를 보여주는 제품이라 근사한 윙 건담 제로 완성품을 가지고 싶다면 추천하고 싶네요.
이대로 데스사이즈 헬이나 헤비암즈 등 나머지 EW판 건담들도 순조롭게 나오길 기대하고 있습니다.:)


덧글

  • 파게티짜 2011/07/02 18:00 # 답글

    데스티니 처럼 날개가 무거워서 허리가 휘청거릴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더군요.
    (데스티니도 베이스꽂는 부분이 상체에 있어서 공중자세에는 무리가 없지만.)
    그리고 디자인상 어쩔 수 없지만 날개 고정력도 내심 걱정이 되는군요.
  • 은하미소년 2011/07/05 23:52 #

    다행히도 허리가 휘청거리는 증상은 없었습니다. 허리가 두 부분으로 접혀지는데 강도가 상체와 날개의 무게를 지탱할 정도로 괜찮은 것 같습니다. 날개도 의외로 가벼운 것도 있지만 축이 단단히 잡아주고 있는 구조라 이쪽도 별 걱정은 없습니다.:)
    (물론 제품마다 차이가 좀 있을진 모르겠지만요)
  • Flame Talk 2011/07/02 19:36 # 답글

    디아츠 록맨 X 담당자가 개발에 참여한 만큼 장인 정신이 느껴지긴 하는군요


    (?!)
  • 은하미소년 2011/07/05 23:53 #

    그러고보니 디아츠 X 담당자가 이쪽에도 관여했나 보군요.. 차라리 로봇혼 담당으로 완전히 전향하면 어떨지.(....)
  • Shishioh 2011/07/02 20:16 # 답글

    하나뿐이라니..!!!
    녹색 클리어 빔샤벨이 어디 흔한것도 아니고.... -_-) 암담하군요...
  • 은하미소년 2011/07/05 23:55 #

    아무래도 극중에서 빔 사벨을 하나만 사용해서 그런거 같기도 하더군요.
    (그래도 손잡이가 두 개면 검날도 당연히 두 개가 들어있어야 하는게 정상이지만....)
  • 알트아이젠 2011/07/02 20:56 # 답글

    옛날에 닭건담이라고 엄청 깐 기억이 있는 녀석인데, 지금보니 멋있고 상품으로도 잘 나왔네요.
  • 은하미소년 2011/07/05 23:55 #

    윙 제로의 품질로 EW 라인업이 쭉 이어진다면 나머지 4기의 건담도 상당히 기대할 만한 품질로 나올 듯 합니다.
  • 니킬 2011/07/02 22:47 # 답글

    날개 가동도 잘 되는데, 트윈 버스터 라이플을 한 손씩 잡고 벌려도 안 쳐지고 합쳐서 양 손으로 쏘는 포즈도 잘 잡히는게 정말 좋아보이는군요.
  • 은하미소년 2011/07/05 23:57 #

    극중에서 트윈 버스터 라이플을 나눠서 양 손에 들고 사용하는 장면은 나오지 않았지만, 의외로 멋진 포즈가 나옵니다.:)
  • 욜덴 2011/07/03 21:02 # 답글

    mia부터 amia 까지 3대나 보유하고있어서 로봇혼은 패스입니다..
  • 은하미소년 2011/07/05 23:59 #

    로봇혼 윙 제로까지 구하자니 질리시겠지만(?) 상당히 괜찮은 제품이니 한번 접해보는 것도 나쁘진 않을거 같습니다.:)
  • MNM 2012/12/09 15:36 # 삭제 답글

    혹시 이제품 연질뿔은 안들어있나요?

    요즘 반다이 이것들이 예비용으로 연질뿔을 안넣어주네요 ㅡㅡ..
  • 은하미소년 2012/12/10 00:23 #

    연질 뿔은 없습니다.
    어느샌가 연질 뿔을 안 넣어주더니, 요즘 나오는 제품은 연질 뿔이 없네요.;
    조금 더 조심하면 될 일이지만, 그래도 있으면 좋을텐데 말이죠...;ㅅ;
댓글 입력 영역